'프리젠테이션 비결'에 해당되는 글 2건

  1. 당신의 프리젠테이션이 재미없는 이유
  2. 프레젠테이션의 기술


  최근 몇 년간 모 단체에서 주최하는 '학습전략 경진대회'를 3년 연속 참가했습니다. 그 대회는 대학생들에게 도움이 되는 학습전략을 주제로 참가자들이 15분 정도 분량의 프리젠테이션을 하고, 심사위원들과 청중이 점수를 매겨 순위를 결정하는 방식으로 진행이 됩니다. 3번의 참가에서 2등 수상을 한 적도 있고, 상을 못 받은 대회도 있었죠. 


이런 프리젠테이션 대회에서 1등을 하는 발표에는 어떤 특징이 있을까요? 그 대회에 2번째 참가했을 때까지도 저는 그 이유를 잘 몰랐습니다. 제 발표가 슬라이드 디자인도 우수하고 전달하는 정보도 훨씬 다양하고 깊이가 있는데, 왜 1등을 하는 프리젠테이션은 따로 있을까?  발표 순서 탓을 한 경우도 있었죠 ^^;


그런데 3번 정도 참가하고 수상을 못하고 나서야 1등을 하는 프리젠테이션이 가지는 특징이 눈에 보이기 시작하더군요. 그리고 회사 자료실에서 우연히 접하게 된 <이야기의 힘> 책을 읽고, 그 이유를 더 분명하게 알 수 있었습니다.


여러분은 프리젠테이션을 뭐라고 생각하시나요? 


프리젠테이션은 정보를 전달하는 하나의 전달방식이라고 볼 수도 있지만, 결국은 이야기를 전달하는 것입니다. 

프리젠테이션이 흥미롭고 효과적이려면, 그 자체가 매력적인 이야기여야 하는거죠. 


재미없는 프리젠테이션, 청중에게 감동을 주지 못하는 프리젠테이션이 되는 이유는 프리젠테이션이 매력적인 이야기의 구조, 특징을 갖추지 못했기 때문입니다. 그 동안의 제 프리젠테이션을 돌이켜보면 '매력적인 이야기'가 되지 못하고 다채로운 정보의 전달에서 그쳤던 경우가 많았습니다. 이야기의 힘!이 없었던 거죠




<이야기의 힘!> 책에서는 인간과 이야기는 뗄 수 없는 관계라는 이야기부터 시작해서 재미있는 이야기들은 어떤 조건을 갖추고 있는지 하나씩 말해줍니다. 재미있는 이야기가 되려면 탄탄한 구조, 등장인물의 명확한 설정, 반전이 가져다 주는 묘미, 비극을 이용한 공감대 형성, 아이러니의 활용 등 다양한 조건들이 필요하다고 합니다. 


책 중간에 전설적인 시나리오 닥터 '로버트 맥기'의 특별 인터뷰가 실려있는데, 그 중의 한 대목이 이 책을 읽은 보람을 느끼게 해줬습니다.


Q. 그렇다면 로버트 맥기 씨, 당신이 생각하는 이야기란 뭐죠?


A. 한 마디로 '균형을 찾기 위한 인간의 행위'라고 하면 맞을까요? 즉 인간은 대부분 약간의 균형을 유지하며 살아가죠. 좋은 일도 있고, 나쁜 일도 있고 말예요. 그때 사건이 하나 발생합니다. 우린 그걸 '우연한 사건'이라 부르죠. 그 사건은 갑자기 나타나 인생을 마구 뒤집어 놓아요. 인간의 내면에서는 다시 균형을 찾고 싶다는 욕구가 일어납니다. 그 때 사람들은 균형을 찾기 위해 무엇이 필요할까를 생각하게 되요. 이야기마다 인간이 균형을 되찾기 위해 필요한 건 다르겠지만, 그 형식은 같아요. 갖가지 갈등과 적대자를 극복하고 균형의 회복을 추구하기 시작한다는 거죠. 물론 균형을 얻을 수도 있고, 그러지 못할 수도 있어요. '욕망의 대상'을 얻을 수도 있고, 못 얻을 수도 있죠. 여기서 욕망의 대상이안 인간이 삶의 균형을 되찾기 위해 필요로 하는 '그 무엇'이라고 할 수 있어요. 


정리한다면 이야기란? 인생의 균형이 깨진다, 인간은 균형을 되찾기 위해 인생의 온갖 세력과 고군분투한다.... 인류가 이야기를 통해 수천 년간 설명하고 납득시켜온 것이 바로 이것입니다. 인간은 균형을 잃었을 때 그것을 되돌리고자 한다는 것말입니다.


'이야기란 균형을 찾기위한 인간의 행위다' 


멋진 말이지 않나요? 짧지만 이야기라는 것의 본질을 궤뚫는 말인 것 같습니다. 


프리젠테이션이 매력적인 이야기가 되려면 그 속에 '인간의 균형을 찾기 위한 행위' 

그 과정이 녹아들어가 있어야 합니다. 


그럼, 어떻께 '인간의 균형을 찾기 위한 행위'를 독자, 청중, 관객에게 효과적으로 전달할 것인가?

그 구체적인 방법은 <이야기의 힘!> 책을 사서 읽으시기 바랍니다. ^^;


(그 내용까지 다루려면 이 글이 너무 길어질 것 같네요. 별도의 포스팅에서 정리해보도록 하겠습니다. ^^)


<이야기의 힘!> 이 책을 통해 제 프리젠테이션 슬라이드 구성 뿐만 아니라 블로그 글쓰기의 방법에 대한 아이디어도 함께 얻을 수 있었습니다. 블로거 들에게도 일독을 권하고 싶습니다.


쿤의 별점 평가 ★★★★☆


PS. 이 책을 읽고 나서 로버트 맥키의 <시나리오 어떻게 쓸 것인가> 책을 결국 사고 말았네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프레젠테이션의 기술

* <당신의 기업을 시작하라> 책에 실린 '프레젠터이션의 기술' 부분을 정리해 봤습니다.



프레젠테이션의 기술 요약  
<당신의 기업을 시작하라 : The Art of The Start >



- 먼저 당신의 조직이 무엇을 하는지에 대한 정보를 청중들에게 제공해야 한다.
 
   청중들 중 누구도 당신이 무엇을 하는지 추측하게 놔두지 마라. 당신이 무엇을 하는지 짧고 부드럽게 말하라.

   우리는 소프트웨어를 판매합니다.
   우리는 혜택받지 못한 아이들을 가르칩니다.
   우리는 아동학대를 방지합니다.


- 보다 강력하고 의미있는 프레젠테이션을 만들기 위한 연결부, 연결고리, 관점을 찾기 위해 팀원들과 브레인스토밍을 하라

- 10장의 슬라이드로 20분 안에 끝내라

   좋은 프레젠테이션은 듣는 사람을 자극해서 질문을 하게 만들기 때문에 길어지게 된다.


- 당신의 프레젠테이션에서 14포인트보다 작은 단락을 모두 삭제하라. 남아있는 것들이 당신의 청중이 읽을 수 있는 부분이다.

   만약 당신의 자료를 설명하기 위해 크기가 작은 글씨를 사용해야만 한다면, 그 장에서 지나치게 상세한 설명을 하고 있는 것이다. 각각의 슬라이드는 한 가지 중요한 요점만을 이야기해야 한다.

- 읽기 위해서가 아니라 이끌기 위해서 슬라이드를 사용하라.

 
슬라이드는 쉽게 기술되어야 하며 말하는 내용을 뒷받침해주어야 한다. 사람들은 당신이 말하는 것보다 더 빨리 읽을 수 있기 때문에 슬라이드에 너무 상세한 내용을 포함해버리면, 먼저 읽어버리고 당신의 말에는 귀 기울이지 않을 것이다.

- 종종 팀원들은 프레젠테이션한 상대방이 CEO가 말한 것에 대해 공세를 가할 때, 그를 구하려 한다. 그러나 이것은 옳지 못한 행동이다.

이것은 유연한 사고나, 열린 환경, 혹은 광범위한 식견을 보여주는 것이 아니라 일치의 부재를 보여줄 뿐이다. 유일하게 옳은 답변은 CEO 가 "좋은 점을 지적하셨습니다. 그것에 대해 우리가 계속해서 당신에게 이야기할 수 있습니까?"라고 하는 것이다.

- 말을 줄이고 받아적어라

  받아적는 행동은 다음과 같은 의미를 지닌다.
  •  나는 당신이 똑똑하다고 생각합니다.
  •  당신은 메모할 만큼 가치 있는 말을 하고 있습니다.
  •  나는 배우고자 하는 의지와 열망이 있습니다.
  •  나는 진지합니다. 

- 프레젠테이션하고 있는 자신을 비디오 테이프로 촬영하라. 촬영한 것을 보면서 당황스럽지 않다면, 당신은 프레젠테이션할 준비가 된 것이다.

  25번 정도가 대부분의 사람들이 익숙해지는 수준에 오르게 되는 횟수이다. 실제로 프레젠테이션을 할 때 임기응변이 가능할 것이란 생각은 잊어라. 연습할 때 형편없다면, 실제 프레젠테이션 때도 마찬가지일 것이다. 그러니 계속 연습하라.




< 프레젠테이션을 성공으로 이끄는 파워포인트 작성 기술 >


   1) 어두운 배경을 사용하라
       : 어두운 배경은 진지함과 요지를 잘 전달. 하얗고 밝은 바탕은 값싸 보이거나 아마추어처럼 보이게 함.
         또한 45분동안현란하게 하얀 바탕의 프레젠테이션을 바라보는 것은 눈을 피로하게 한다.

   2) 마스터 페이지에 당신의 로고를 넣어라
       : 모든 프레젠테이션은 당신 조직의 브랜드 인지도를 높일 수 있는 좋은 기회이므로, 마스터 슬라이드 페이지에
         당신 기업     의 로고를 넣어라

   3) 일반적인 글자체를 사용하라
       : 언젠가 당신의 프레젠테이션이 당신의 컴퓨터와 다른 글자체를 갖고 있는 컴퓨터에서 쓰여질 수도 있다는 점을
         기억하라. 일반적인 글자체를 사용하게 되면 그런 위험이 사라질 것이다.

   4) 애니메이션을 사용하지 마라
       : 파워포인트가 아닌 제스처를 이용해 감정과 정서, 열정을 전달하라. 일반적으로 볼 때 만약 무언가 근사한 것이라고
         생각된다면 과감히 삭제하라.

   5) 글머리 기호를 사용하라
       : 대부분의 기업가들은 글머리 기호를 사용하지 않는다. 그들은 긴 문장의 큰 단락을 보여주고 읽는다. 이것은 잘못된
         것이다. 대신에 중요한 요점을 잡아주는 글머리 기호를 사용하라.  '클릭--> 글머리 기호1 --> 설명 : 클릭 -->
         글머리기호2 --> 설명' 처럼 단계적으로 나타나게 하라

   6) 도형과 그래프를 넣어라
      : 문장의 단락보다 글머리 기호를 사용하는 것이 더 좋지만, 글머리 기호보다는 도형이나 그래프가 더 낫다.

   7) 프린트 가능한 슬라이드를 만들어라
      : 도표와 그래픽을 넣을 때 유의해아 하는 점들이 있다. 가끔 이러한 것들은 앞에 있는 도표나 그래픽을 덮어버리기도
        한다. 이것은 프레젠테이션을 할 때는 괜찮지만 프린트할 때는 그렇지 않다. 당신의 슬라이드가 프린트할 때도 아무
        문제없도록 준비하라.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